관리 메뉴

Sgoi Network

[스타2] GSL WC 8강 진출자 정종현 인터뷰 본문

게임 로그 (Game Log)/게임소식

[스타2] GSL WC 8강 진출자 정종현 인터뷰

재영재영 2011.03.30 19:49


▲ 2011 GSL 월드챔피언십 8강 진출자 - 정종현: 자신감 다시 찾았다.

 

▼ 8강에 진출한 소감은?
- 떨어질 것이라 생각했었다. 최근에 프로토스전이 많이 약해졌다. 크리스 로렌저 선수를 래더에서 자주 만났는데 굉장히 잘하더라. 불안했는데 8강에 올라가서 기쁘다.

 

▼ 최근 프로토스전에 약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. 스스로도 그렇게 생각하는가?
- 광전사가 패치 돼서 요즘 굉장히 힘들어졌다. 테란은 좋아진 게 없는 것 같다.

 

▼ 승강전에서 패배한 이후로 프로토스전에 대한 이야기가 많이 나오는 것 같다.
- 그 때 연습을 많이 해서 오히려 말린 것 같다. 너무 많은 생각을 하다가 스스로 꼬인 것 같다.

 

▼ 최근엔 괜찮아진 것인가?
- 요즘엔 자신감을 다시 찾았다.

 

▼ 다시 프로토스와 붙고 싶은지?
- 솔직히 프로토스는 최대한 피하고 싶다. 다음 상대는 프로토스가 아니기 때문에 마음에 든다.

 

▼ 어제 경기에서 유리한 상황에 다운이 됐는데, 아쉽지 않았나?
- 나름대로 멋있게 이기려고 전투순양함도 뽑았는데, 아쉬웠다.

 

▼ 재경기 선언이 다음경기에 영향을 줬나?
- 영향을 주진 않았다. 내가 했던 플레이가 스팀 패치 전 플레이였는데, 너무 늦더라. 혼자 말려든 것 같다.

 

▼ 이번 대회에 대한 욕심은?
- 거의 모든 대회서 탈락한 상태고, 남은 대회는 이것 하나뿐이라 열심히 해야 할 것 같다. 대회 땐 항상 우승하고 싶다. 하지만 괜히 목표는 우승이라고 말했다가 일찍 탈락하면 안 좋은 소리를 듣기 때문에 16강이나 8강이라고 목표를 밝히는 편이다. 이제 8강에 올랐으니 목표는 4강이다.

 

▼ 이윤열, 박성준 중 붙고 싶은 선수는?
- 두 선수 다 해보고 싶은 이유가 있다. 성준이형은 32강에서 두 번 져서 복수하고 싶다. 윤열이형은 스타크래프트1 데뷔전 상대였다. 그 때 패해서 다시 겨뤄보고 싶다.

 

▼ 최근 전투순양함을 많이 뽑는데?
- 결승에서 뽑았을 땐 패치가 된 것을 까먹고 뽑았다. 모르고 생산했는데 생각보다 빠르더라. 좋아져서 자주 이용하게 된 것 같다.

 

▼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?
- 대회 할 때 셋팅 지연이나 튕김 현상이 많이 있어서 팬분들이 구박하시는 것 같은데, 현장 스탭분들도 노력을 많이 하신다. 좋은 시각으로 바라봐주셨으면 좋겠다. 안준영 해설위원이 연습 많이 도와줬다. 조언도 많이 해주tu서 도움이 많이 됐다. 감사드린다.

 

글: 이시우(siwoo@playxp.com)

(c)PlayXP

신고
0 Comments
댓글쓰기 폼